“갑천 국가습지보호구역 지정, 민·관 힘 모아 추진해야”

대전 갑천 자연하천구간을 국가습지보호구역으로 지정하기 위해서는 행정기관의 의지와 함께 시민과의 소통이 가장 중요하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대전광역시의회 채계순(더불어민주당·비례)의원은 29일 오후 대전시의회 대강당에서 ‘갑천자연하천구간 국가습지보호구역 지정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에…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