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대장동 의혹’ 유동규 구속 기소…”배임혐의 추후 처리”

검찰이 ‘대장동 의혹’의 핵심 인물인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을 구속 기소했다. 서울중앙지방검찰청 전담수사팀은 21일 오후 9시 23분 유동규 전 본부장을 재판에 넘겼다고 밝혔다. 혐의는 특정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뇌물)과 부정처사후수뢰(약속)다. 배임 혐의는 빠졌다. 수사팀은 2013년경 유…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