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대장동 특혜의혹’ 성남시장실 등 압수수색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21일 오후 성남시청 시장실과 비서실을 압수수색했다. 서울중앙지검 전담수사팀(팀장 김태훈 4차장 검사)는 이날 오후 검사·수사관 등 23명을 투입해 성남시장실 등에 대한 압수수색 영장을 집행했다. 성남시 관련 압수수색은 지난 15일부터 시작됐다. 이번이 다섯 번째다. 검찰…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