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무원부터 공공언어 바로잡고 올바른 국어활동 중요”

한글날(10월 9일)을 앞두고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공무원부터 공공언어를 바로잡고 올바른 국어활동을 촉구하기 위해 “ᄒᆞᆫ글사랑의 창문 열구(10‧9)”라는 제목의 행사를 열었다. 창원시는 “시민들에게 정책을 알리고 모범을 보여야 하는 공무원 먼저 바르고 고운 우리말 사용 의식을 고취한 후 시민들에게도 올바른 국…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