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희 오빠·국힘, 왜 ‘대한토지신탁’에 책임 돌렸을까

“경찰 수사가 좀 더 적극적으로 진행되자 김씨가 법적 조력을 받아 (YTN과의) 인터뷰에 응한 것으로 보인다. 특혜의혹 중 하나인 개발부담금 미부과와 관련 대한토지신탁 이름으로 양평군에 개발부담금 이의·정정신청을 한 만큼 ESI&D는 책임이 없다고 선긋기에 나선 것이다.” 부동산 개발사업에 정통한 한 변호사는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