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해양 노동자들 “매각 철회, 1박 2일 노숙 상경투쟁”

거제 대우조선해양 노동자들이 서울 여의도 산업은행 주변에서 ‘매각 철회’와 ‘생존권 사수’를 내걸고 1박 2일 노숙 상경투쟁을 벌이고 있다. 금속노조 경남지부 대우조선지회(지회장 신상기)는 28일 오후 2시부터 29일 오후 2시 사이 “1박 2일 노숙 상경투쟁”에 나섰다. 28일까지 신태호 대우조선지회 수석부지회장은 산업…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