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얀마 사업 중단하라” 포스코 비판한 시민단체

미얀마 민주항쟁 1년을 앞두고 부산지역의 시민사회단체가 미얀마의 가스전에 투자하고 있는 포스코를 규탄하는 행동에 나섰다.아시아평화인권연대, 금속노조부양지부, 이주민과함께 등 부산지역 49개 단체가 결집한 미얀마 민주항쟁연대 부산네트워크에 따르면 오는 30일 부산역에서 초량으로 도보행진이 펼쳐진다. 매주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