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흘 만에 또… 현대제철 예산공장 20대 노동자 사망

5일 현대제철 예산공장에서 20대 노동자가 사망했다. 지난 2일 현대제철 당진공장에서 50대 노동자 사망 사건이 발생한 지 불과 사흘만이다.충남도와 고용노동부, 충남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5일 오후 1시 40분경 현대제철 예산공장에서 협력업체 노동자 A(25)씨가 1톤가량의 철골 구조물에 깔려 숨졌다. 긴급 출동한 119구…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