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단지 난립, 산단간소화법 때문… 민간업자 토지수용도 재고해야”

최근 충남 예산과 충북 진천 등을 비롯한 전국 각지의 농촌 마을에서는 무분별한 산업단지 건설로 몸살을 앓고 있다. 지역 주민과 행정기관 및 사업자 사이의 갈등이 끊이지 않고 있는 것이다. 일각에서는 산업단지 추가 건설이 ‘토건업자들의 배만 불리고 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는 실정이다. 실제로 민간업자들은 토지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