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도시 서울, 이제는 ‘오징어 게임’을 끝내자

전세계에서 한국발 ‘오징어 게임’ 열풍이 불고 있다. 이를 두고 ‘한국의 어두운 자화상’이라는 해외 일각의 평가가 있지만, 그보다는 자본주의와 인간 본성의 모순을 다룬 소재에 전세계 사람들이 공감했기 때문이라고 보는 것이 마땅하다. 그런데 우리나라, 특히 서울을 중심으로 현실판 ‘오징어 게임’이 꿈틀대고 있다.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