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외국인 근로자 방역 사각지대 해소 총력

경기 용인시가 방역 사각지대에 놓인 외국인 근로자의 코로나19 백신 접종 활성화와 방역관리를 위해 총력 대응에 들어간다. 시는 14일 관계기관 5곳과 ‘외국인 방역관리 민관협의체’를 구성하고 오후석 제1부시장(시 재난안전대책본부 차장) 주재로 대책 회의를 열었다.이날 회의엔 시 방역 관련 11개 부서와 용인동부경찰…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