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크라 상황에 노심초사 고려인마을에 들려온 기쁜 소식

우크라이나 거주 고려인동포 일가족이 전쟁의 참화를 피해 루마니아로 피신했으나 항공비를 마련할 수 없어 애태운다는 소식이 광주고려인마을에 들려오는 가운데, 그나마 기쁜 소식이 고려인마을에 전해졌다.고려인마을에 따르면, 우크라이나 출신 고려인동포 최비탈리(64)씨는 사랑하는 손자가 우크라이나를 탈출해 인근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