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학 PD 2주기 “‘억울해 미치겠다’는 방송 비정규직, 다시는 없도록”

수원 공사 현장에서 산재 사망한 청년 고 김태규씨의 유족, 방송사 갑질과 노동 착취에 스스로 목숨을 끊었던 고 이한빛 PD의 아버지, 열악한 처우 개선을 위해 30년 넘게 투쟁한 독립 PD, 전주KBS를 상대로 부당해고 사건에서 이긴 방송작가, 그리고 ‘우리도 노동자’라며 노조를 만든 대구MBC 프리랜서까지 방송 비정규직…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