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52시간제가 광주 참사 불렀다” 언론 보도는 ‘거짓’

“주52시간이 광주 참사 불렀다” 지난 11일 오후 광주광역시 서구 화정동 현대아이파크 신축 현장 붕괴 사고의 근본 원인이 ‘주52시간제’라는 주장이 나왔다. <이뉴스투데이>는 12일 “건설업계 의견을 종합하면 코로나19, 파업 등으로 근로자들의 근무시간이 줄었음에도 주52시간 규제로 추가 근무가 제한돼 공사 기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