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지는 청소년 전담부처 요구… “여가부 아닌 새 부처 신설 필요”

지난 2일 심상정 정의당 대선 후보가 “청소년 인권과 청소년의 꿈과 미래를 지원하기 위해 아동청소년부를 신설하겠다”고 밝혔다. “청소년 의제들이 교육부, 여성가족부, 보건복지부로 다 파편화돼서 청소년을 있는 그대로의 모습과 요구로 다루는 데가 없다”는 것이 아동청소년부 설치 공약의 주된 이유다. 현재 차기 정부…

기사 더보기